•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INSTRUCTION

신제품 골프볼 어떤 게 좋을까

2023.10.24

올 하반기에도 신제품 골프볼이 여럿 출시됐다. 신소재를 적용해 뛰어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제품부터 개성 있는디자인, 피팅 전용 골프볼 등 점점 다양화하고 있는 골프볼의 세계.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위부터) 볼빅 콘도르 코어와 맨틀에 화이트 카본 소재를 적용했다. 고밀도 탄성에너지로 비거리 향상과 장타에 특화된 우레탄 볼. 8만8000원. 카카오VX R3U 언더파 우레탄 볼 강한 탄성과 내구성을 가진 우레탄 커버로 얇게 제작됐다. 코어에 더 많은 에너지를 전달해 비거리와 스핀 성능을 향상시킨다. 4만2000원. 테일러메이드 TP5 픽스 포커 한정판으로, 네 가지 컬러의 스페이스 포커 칩 디자인이 돋보인다. 픽스 볼 시그니처인 클리어패스 얼라인먼트를 적용해 향상된 가시성을 제공한다. 10만원. 캘러웨이 골프 크롬소프트 360 트리플트랙 트리플트랙 기술을 360도로 확장한 360 TT 기술을 적용했다. 골프볼 전체에 걸쳐 조준이 가능해 정확한 정렬에 용이하다. 6만6000원.

 기사의 1번째 이미지

타이틀리스트 Pro V1, Pro V1x RCT 프로토타입 골프볼



가을 골프 시즌에 맞춰 신제품 골프볼이 다양 하게 출시됐다. 신소재를 적용한 제품부터 퍼팅 정렬 라인을 강조한 제품, 캐릭터나 개성 있는 디자인 등 골퍼들의 폭넓은 취향에 맞춰 다양화하고 있다.

최근에는 반반 볼이나 360도 회전 스트라이프 볼 등 디자인이나 기능적으로 그 브랜드만의 색채를 녹여낸 제품이 많이 출시되는 추세다. 업계 관계자는 “골프 브랜드마다 성능 향상을 위한 신소재, 새로운 디자인을 적용한 제품뿐만 아니라 골퍼의 니즈를 그 브랜드만의 색채로 녹여낸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 한다. 또한 골퍼의 취향에 따라 원하는 문구나 그림 등을 넣어 자신만의 골프볼을 만드는 커스텀 서비스도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성능 향상은 기본, 개성 있는 디자인까지

골프볼 브랜드마다 신소재를 적용해 퍼포먼스 성능을 높이려는 노력은 꾸준하다. 볼빅은 세계 최초로 화이트 카본 신소재 기술을 적용한 콘도르를 출시했다. 고급 타이어에 쓰이는 화이트 카본은 밀도와 응집력이 높아 에너지를 손실 없이 전달하며 고무 노화를 방지할 수 있다.

콘도르는 코어와 맨틀을 화이트 카본으로 만들었다. 고밀도의 탄성에너지를 지닌 코어는 임팩트 순간 폭발적인 탄 성으로 비거리를 증가시키고, 맨틀도 각 층 간의 결합력을 강화해 논슬립 기능을 극대화했다.

퍼팅 시 정렬을 도와주는 골프볼의 인기도 꾸준하다. 캘러웨이골프는 360도 트리플트랙을 적용한 골프볼을 출시했다. 트리플트랙 정렬은 캘러웨이골프가 2020년 크롬소프트 골프볼에 처음 적용한 기술이다. 크롬소프트 360 트리플 트랙은 이 기술을 360도로 확장해 적용했다.

따라서 골프볼 전체에 걸쳐 조준이 가능하며, 정확한 정렬과 퍼팅 시 보다 쉽게 그린 컨디션을 파악할 수 있게 해준다. 테일러메이드는 기존 5피스 설계의 TP5에 새로운 디자인을 가미했다. 한정판으로 출시된 TP5 픽스 포커볼은 4가지 컬러의 스페이스 포커 칩 디자인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볼 박스도 포커 칩 케이스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특별함을 더했다.

카카오프렌즈 골프는 고성능 우레탄 골프공 R3U, R4U를 출시했다. 3피스 구조의 R3U는 최대 비거리와 스핀 성능 향상을 원하는 골퍼에게, 4피스 구조의 R4U는 타구 시 마찰력을 높여 정교한 스핀 컨트롤과 비거리 증대를 원하는 골퍼에게 알맞은 제품이다. 또한 ‘라베’를 염원하는 골퍼의 마음으로 알바트로스(A lbatross), 이글(Eagle), 버디(Bi rd ie), 파(Par)를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로 표현했다.

피팅 전용 골프볼까지 출시

최근 아마추어 골퍼 사이에서도 피팅 서비스에 대한 관심이 늘고 있다. 또한 데이터 분석기가 있는 실내 연습장에서 개인적인 연습량도 늘려가는 추세다. 이런 흐름에 맞춰 피팅 전문 골프볼도 등장했다. 타이틀리스트가 피팅 전문 골프볼로 2023년형 Pro V1과 Pro V1x RCT 프로토타입을 출시했다.

RCT(Radar Capture Technology) 골프볼은 트랙맨과의 연구 협업을 통해 탄생한 피팅 전문 골프볼로, 본격적인 출시에 앞서 PGA투어 챔피언십을 통해 선수들에게 먼저 선보이기도 했다. 아마추어 골퍼도 사용 가능한 이 제품은 2023년형 Pro V1 시리즈와 100% 동일한 품질에, 레이더를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특수 설계가 더해져 99% 이상의 정확한 스핀데이터 감지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김지수 기자 사진 임상현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50호

[2023년 10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