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FEATURE

알쓰 골퍼들 주목! 취하지 않고 텐션 높이는 논알코올 음료

2022.06.07

금주 중이거나 술이 약한 골퍼에겐 라운드 중 가벼운 막걸리 한잔도 치명적인 유혹이다. 그렇다면 취하지 않고도 기분을 올려줄 수 있는 논알코올 음료는 어떨까? 맥주, 와인부터 막걸리, 칵테일까지 이색적이면서도 새콤달콤한 알코올 프리 음료를 소개한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1 하이트진로음료 하이트 제로 0.0 알코올뿐만 아니라 칼로리와 당류도 제로인 국내 최초 올프리 제품. 일부 제로 탄산음료와는 달리 설탕과 대체당을 전혀 사용하지 않아 건강관리가 필요한 이들에게 좋다. 350ml, 1800원. 2 신세계L&B 바르슈타이너 프리미엄 프레시 유서 깊은 독일 양조장에서 만든 무알코올 맥주. 기존 바르슈타이너 맥주의 풍부한 홉 향과 부드러운 맛, 크리미한 헤드와 쌉싸래한 여운을 갖췄다. 500ml, 1980원. 3 칭다오 칭따오 논알콜릭 칭따오의 노하우를 담은 공법으로 라거 맥주 본연의 맛과 풍미를 유지했다. 칭따오 맥주보다 신선한 몰트를 2배 이상 더해 깊은 보디감을 첨가했다. 330ml×12캔, 2만1600원. 4 오비맥주 카스 0.0 일반 맥주와 발효 및 숙성 과정은 동일하나 카스만의 알코올 분리 공법으로 맥주의 맛과 향만을 남긴 제품. 카스 고유의 짜릿하고 청량한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355ml×6캔, 1만4000원. 5 하이네캔코리아 하이네캔 0.0 논알코올 맥주 시장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제품으로 하이네켄 오리지널이 가지고 있는 청량감과 풍미를 그대로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500ml×4캔, 1만1000원.


 기사의 1번째 이미지

1 차나무뱅쇼 차나무 모주 막걸리에 각종 약재를 넣고 끓인 모주에 홍삼, 쌍화 재료를 첨가한 한방 무알코올 음료. 홍삼모주 125ml, 1700원. 쌍화모주 125ml, 1500원. 2 수블수블 수블수블 0.5 수블수블 0.5는 프리미엄 막걸리의 구수한 맛과 향을 그대로 보존한 무알코올 막걸리맛 음료. 쌀 특유의 달큰한 맛과 발효를 통해 나오는 신맛이 어우러져 청량한 맛을 자아낸다. 클래식 500ml×12패트, 2만9800원. 오미자맛 500ml×12페트, 3만8900원. 3 푸드내추럴 트위스트 목테일 모히또&피냐콜라다 럼에 민트와 라임이 어우러진 모히또, 코코넛 크림과 파인애플 주스가 어우러진 피냐콜라다는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을 자아낸다. 친환경 패키지인 카토캔에 들어 있어 휴대가 용이하다. 240ml, 2500원.


 기사의 2번째 이미지

1 1879와인 1879 폴리페놀 방부제나 감미료 없이 차별화된 숙성법으로 와인의 향미를 보존한 제품. 달콤한 적포도 발효 농축액으로 라운드 중 목이 마를 때나 체력이 떨어질 때 한 포 섭취하기 좋다. 30ml×30포, 9만원. 2 와일드노니 논알코올 스파클링 4종 발효 및 숙성된 유기농 노니에 천연과일 과즙을 첨가한 논알코올 음료. 설탕이나 방부제가 첨가되지 않아 건강 음료로 마시기 좋다. 330ml×4병, 4만원. 3 차나무뱅쇼 행쇼뱅쇼 저온의 와인에 허브를 블렌딩한 후 72시간 동안 숙성한 무알코올 뱅쇼. 제주도산 천연 벌꿀과 쌀누룩 소금으로 당분 사용을 줄이고 감칠맛은 높였다. 500ml, 1만3000원.








황채현 기자 사진김현동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34호

[2022년 6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