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BEAUTY

화장품도 다이어트가 필요하다

2023.06.20

지금 뷰티는 화장품 사용 단계를 줄이는 스키니멀리즘 스킨케어가 트렌드다. 화장품을 최소로 사용해 최대 효과를 내는 미니멀 스킨케어에 주목하자.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적게 바를수록 좋은 스키니멀리즘

미니멀리즘 트렌드가 뷰티에도 영향을 미쳤다. 스킨(Skin)과 미니멀리즘(Minimalism)의 합성어인 스키니멀리즘(Skinimalism)은 최대의 효과를 주는 화장품을 최소로 선택 해 사용하는 것을 말한다. 아시아 뷰티의 중심인 K뷰티는 클렌징, 퍼스트 세럼, 토너, 에센스, 앰풀, 크림 등으로 이어지는 10단계 스킨케어 관리법으로 잘 알려져 있다. 10단계를 꼼꼼하게 잘 지켜 바르면서도 이 모든 성분이 과연 피부에 흡수될까 라는 의문이 들었던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선뜻 단계를 건너 뛰며 주름, 미백, 수분 중 그 어느 것 하나 놓칠 수 없기에 성실하게 지속하는 이들이 많다. 반면, 스키니멀리즘은 스킨케어와 메이크업에 5개 이하의 제품을 사용하는 방식이다. 스키니 멀리즘이 이렇게 화두가 된 것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의 영향이 크다. 틱톡에서 200만 개의 해시태그가 기록되면서 대세 뷰티 트렌드로 떠올랐다.

피부도 필요한 화장품 다이어트

나이와 함께 피부 고민이 늘면서 사용하는 화장품 개수도 늘게 된다. 그러나 피부가 흡수하는 양에는 한계가 있다. 많이 바르면 효과가 높아지는 게 아니라 오히려 피부 알레르기를 유발하거나 모공을 막아 피부가 예민해지고 트러블이 생기기 쉽다. 때문에 불필요한 스킨케어 단계를 생략하는 스키니멀리즘은 피부과 전문의들에게도 호응을 얻고 있다. 피부는 영양과 수분 공급 외에 적당한 진정이나 휴식 시간도 제공돼야 피부 본연의 건강함을 되찾을 수 있다.

스키니멀리즘은 단순히 화장품 수를 줄이는 것이 아니다. 나이와 계절, 피부 상태에 맞춰 기본적인 스킨케어 루틴은 지키면서 최소한의 시간과 제품을 사용해 최대한의 효과를 내는 효율적인 피부관리인 것이다. 과도한 영양 공급보다 가장 문제인 피부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제품만 사용하는 간소화된 스킵케어(Skip Care)가 효과가 훨씬 좋다. 스키니멀리즘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피부의 자생력을 믿고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

간편하면서 쉬운 화장품 빼기

스키니멀리즘의 시작은 화장품의 중복 성분을 확인해 기능이 겹치는 제품군을 덜어내는 것이다. 스킨, 토너 등의 화장수는 세안 후 남은 노폐물을 닦아내고, 피부의 산성도를 맞추는 역할이라 약산성 클렌저로 세안했다면 건너뛰어도 좋다. 사실 에센스나 세럼, 로션은 명칭만 다를 뿐이지 역할은 같다. 한 개의 제품만 사용할 경우에는 먼저 로션을 바르고 피부가 당기는 느낌이 든다면 로션 대신 크림을 바른다. 이때 히알루론산, 글리세린, 판테놀과 같이 수분을 끌어당기는 성분이 함유된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크림을 발라도 당기고 건조하다면 워터 에 센스나 토너를 추가한다.

스키니멀리즘 단계를 정리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보습이다. 화장품 단계를 1개, 2개, 3개로 늘려가면서 피부가 건조함을 느끼지 않는 상태를 찾아야 한다. 기능성 성분이 함유된 세럼이나 에센스, 앰풀 등을 추가할 경우에는 여러 피부 고민 중 가장 큰 고민의 제품만 바른다. 2주 정도 지속한 뒤에도 피부가 따갑거나 트러블이 없다면 스키니멀리즘이 잘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해도 된다. 수많은 화학물질이 함유된 화장품 사용을 줄이는 스키니멀리즘은 피부와 지구를 생각하는 착한 클린 케어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왼쪽부터) 수려한 더 블랙 에센스 모이스춰라이저 대나무 특허 성분인 블랙감초콤플레스TM가 피부 10겹 깊은 곳까지 수분을 공급하고 탄력을 끌어올린다. 130ml, 4만7000원. 폴라 POLA B.A 로션 N 피부에 수분을 빠르게 채워주고 윤기와 탄력을 부여해 에센스를 추가로 바르지 않아도 되는 로션. 120ml, 23만3000원.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왼쪽부터) CNP 프로폴리스 앰플 액티브 크림 진한 영양을 담은 프로폴리스 성분과 세라마이드 포뮬러가 촉촉한 보습감을 오래도록 유지시켜준다. 50ml, 3만8000원. AHC 프리미어 콜라겐 T3 밀도 세럼 콜라겐 덩어리처럼 쫀득한 밀도감을 가진 제형에 특허받은 탄성 리포좀 흡수 기술을 적용해 피부를 탄력 있게 가꿀 수 있다. 50ml, 7만9000원. 닥터벨머 어드밴스드 시가 펩타이트 앰플 병풀 추출 성분과 함께 세라마이드, 판테놀 등이 함유돼 피부 장벽을 강화시키고 손상된 피부를 개선시킨다. 190ml, 1만8000원.



김민정 기자 사진 정우영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46호

[2023년 6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