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GEAR

손쉽게 갖고 다닐 수 있는 개인용 론치모니터

2023.05.26

눈에 보이지 않는 부분까지 샷을 분석해 내는 개인용 론치모니터는 골프 실력을 손쉽게 업그레이드해 준다. 가방에 쏙 들어가는 크기로 휴대가 용이한 제품만 모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트랙맨4 레이저 추적 기술을 이용한 종합적인 스윙 분석기인 트랙맨4는 짧은 퍼트에서 400야드 드라이버샷까지 모든 샷의 전체 궤적을 추적하고 표시한다. 모든 임팩트 및 론치 정보를 가지고 실시간으로 샷의 3D 궤적을 지도화하는 것이 특징. 2개의 레이더와 카메라를 갖춰 힘의 운동과 에너지 전달을 모두 측정하고 공이 날아가는 순간을 포착한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보이스캐디 SC4 SC4는 스윙캐디의 아이덴티티인 휴대성과 간편한 조작성을 승계했다. 또 7개의 샷 데이터에 ‘론치 디렉션(Launch Direction)’ 데이터까지 추가로 보여주며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없이도 볼 뒤 1.5m 선상에 디바이스 하나만 거치하면 비거리, 클럽 스피드, 볼 스피드, 발사각, 최고점, 스매시팩터, 스핀, 론치 디렉션까지 샷 데이터를 모두 보여준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가민 어프로치 R10 어프로치 R10은 스윙 정밀 분석과 전 세계 코스 맵에서의 가상 라운드가 가능한 휴대용 론치모니터다. 삼각대 포함 220.8g의 가벼운 무게는 기본, IPX7 방수 등급과 최대 10시간의 강력한 배터리 성능을 갖췄다. 클럽 헤드 속도, 클럽 페이스 각도, 발사 각도와 방향, 공 속도, 회전축과 회전율, 캐리 거리, 총 거리와 편차 거리 등을 포함한 20개의 주요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며 가민 앱을 연동하면 각종 기록을 파악할 수 있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플라이트스코프 미보(Mevo), 미보 플러스 플라이트스코프는 자사의 레이더 기술을 스포츠 분야에 접목해 인기를 끌고 있다. 미보 시리즈는 골프 전용 론치모니터로 일반용 미보는 성인 남자 손바닥보다 작고, 무게도 220g이라 가볍다. 앱과 연동하면 클럽 속도, 공 발사 속도, 스매시팩터 수치, 공의 비거리, 공의 분당 회전수, 공 발사각도, 스윙 시간, 공의 최대 높이 등 8개 항목이 표시되며 미보 플러스는 여기에 몇 개 항목이 더 추가된다.

 기사의 4번째 이미지



풀스윙 키트 타이거 우즈가 직접 개발에 참여한 론치모니터 풀스윙 키트는 5D AI 마이크로 볼 비행을 측정해 정확한 볼과 클럽의 데이터를 제공한다. 또 듀얼코어 디지털 프로세서의 러닝 레이더로 정확도를 끌어올렸으며, 고해상 카메라를 통한 해상도 1080p의 스윙 동영상을 스마트폰에 전송해 샷을 체크할 수 있다. 캐디백에 수납 가능한 콤팩트한 크기이며 클라우드 기반 무료 앱을 통해 영상을 리뷰하고 클럽 및 볼 데이터, 차트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노현주 기자 사진 김현동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45호

[2023년 5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