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GEAR

2022년 흑호해의 기운을 담아

2021.12.31

2022년 임인년은 검은 호랑이의 해다. 새해의 기운을 담은 행운의 블랙 컬러 용품을 소개한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보이스캐디 L5 스타워즈 에디션

디즈니의 스타워즈(Star Wars)와 컬래버레이션한 보이스캐디 L5 스타워즈 에디션은 저항군 소속의 ‘BB-8’을 모티브로 디자인했다. 보이스캐디 SL2 스타워즈 에디션(다스베이더), 보이스캐디 CL2 스타워즈 에디션(스톰트루퍼)에 이어 3번째로 출시된 제품이다. 기존 제품의 특징을 유지하면서 시크한 블랙 컬러와 디테일을 더해 영화 속 캐릭터 느낌을 그대로 재현했다. 특유의 산뜻함과 보디 패턴을 DDP(Digital Direct Print) 기술로 입체감 있게 표현한 것도 특징이다. 접안렌즈와 VC 로고는 은은한 메탈이 도는 노란색을 사용해 안드로이드의 질감을 살렸으며, 기존 L5 제품과 달리 화이트와 BB-8의 시그니처 옐로 컬러의 조합을 포인트로 사용해 귀여움을 한층 더 높였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가민 어프로치 Z82

어프로치 Z82는 가민의 프리미엄 골프용 GPS 레이저 거리측정기로 최대 450야드(약 411m)까지 정확한 샷 거리 측정이 가능하며, 오차 범위는 10인치(25cm)에 불과하다. 고해상도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향상된 광학 6배율 기술을 적용해 선명한 이미지를 제공한다. 더불어 가민의 새로운 골프 기능을 다양하게 지원한다. ‘바람 확인’ 기능을 활용하면 현재 위치한 코스의 풍향과 풍속 정보를 뷰파인더 왼쪽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스에서 가장 가까운 기상관측소에서 바람 정보를 받아 제공해 유저는 더욱 효율적으로 코스를 공략할 수 있다.

클리브랜드 RTX 집코어 웨지

블랙 새틴 마감으로 시크한 매력을 더한 클리브랜드골프 RTX 집코어(ZIPCORE) 웨지는 혁신적인 기술력이 모토다. 강력한 스핀력을 위해 그루브부터 기존 모델 대비 2개 늘어난 19개로 만들었다는 데 주목할 필요가 있다. 공에 직접 닿는 그루브 수를 늘렸고, 폭과 간격은 더 좁혀 스핀 성능을 극대화했다는 것이 클리브랜드의 설명. 이전 모델과 비교해 그루브가 11% 날카롭고, 7.3% 깊고, 7.4% 밀집돼 정확한 컨트롤을 선사한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미즈노 MX-90 아이언 블랙 리미티드 에디션

MX-90 아이언은 미즈노 단조 아이언의 정통성과 국내 골퍼가 선호하는 디자인을 채용한 한국 전용 모델이다. MX-90 포지드와 MX-90 스피드 메탈, MX-90 포지드 블랙 리미티드 에디션 등 3종이 출시됐다. 기존 시리즈와 다르게 헤드의 토와 힐 측에 상반된 성능을 균형 있게 융합한 새로운 웨이트 설계로 스위트 에어리어를 중앙으로 확대 배치한 것이 특징. 타점의 불균형으로 인한 비거리 손실을 줄이고 안정된 방향성과 관용성을 실현했다. 또 캐비티백을 두껍게 하는 히트 패드(Hit Pad) 설계로 한층 더 향상된 타구감을 선사한다.

보이스캐디 EL1

EL1은 특히 합리적인 가격과 뛰어난 성능을 자랑하는 ‘가심비 레이저’다. 미니멀한 사이즈로 그립감과 사용성을 높인 것이 특징. 무게 160g, 측정 범위 5~1000야드, 오차 범위는 1야드 이내다. 고급스러운 블랙과 상큼한 민트 등 두 가지 컬러로 다양한 고객의 취향을 만족시켰다. 스피드 디텍딩 부스터, 6배율 렌즈, 오토 슬로프, 진동&알림 등 레이저형 거리측정기의 기본인 정확한 거리 측정을 위해 필수 기능만 탑재했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야마하골프 리믹스 VD40 아이언

아이언의 구조 혁명을 불러일으킨 VD40 아이언은 넥과 토에 중량을 배치한 더블 넥 구조를 채용해 정확성을 끌어올린 것이 강점이다. 헤드의 호젤이 튀어나온 모양은 어드레스에 들어서면 그 모습을 감춘다. 백페이스의 리브(Rib)는 기분 좋은 타구음을 견인하며, 날렵하고 작은 헤드를 가졌지만 조작성이 뛰어나다. 또한 클럽 성능 비교 테스트를 통해 악조건에서 발생하는 스핀양 감소를 억제해 준다는 것이 야마하골프의 설명이다.



노현주 기자 사진 정우영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29호

[2022년 1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