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GEAR

거리측정기 브랜드별 프리미엄 vs 실속형

2021.02.02

거리측정기는 이젠 필수가 됐다. 주요 브랜드가 출시한 프리미엄과 실속형 라인을 소개하니 입맛대로 골라보길 권한다.

VOICE CADDIE 보이스캐디

 기사의 0번째 이미지


STANDARD_ A2
A2는 아시아에 특화된 골프 워치다. 라운드에 반드시 필요한 스마트 그린뷰와 스마트 코스뷰 등의 기능을 탑재하고 있으며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 지역의 코스뷰, 그린뷰(그린 형태)를 포함 8000여 개의 코스 정보를 지원해 해외 골프 라운드에서 특히 효과적이다. 새롭게 추가된 액티브 그린뷰는 유저의 방향에 맞게 그린이 자동으로 회전하는 기능이다. 유저의 위치만 표현했던 기존과 달리 방향까지 전환돼 편리함이 배가됐다. 또한 산악 지형이 많은 한국 골프장 특성에 맞게 고저차를 보정하는 오토 슬로프 기능이 탑재돼 있다. 24만2000원.


PREMIUM_ T8
최초의 AI 골프워치 T7의 후속 모델인 보이스캐디 T8은 그린 경사와 퍼트 기능을 추가한 V.AI 2.0™ 그리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새로운 골프 경험을 제공한다. V.AI 2.0™은 그린에 올라가면 자동으로 퍼트뷰를 제공해 정교한 퍼트를 돕는다. 2단계 줌으로 보다 상세하게 그린 경사를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거리측정기 하나로 티 샷부터 퍼트까지 빈틈없는 골프 매니지먼트가 가능해졌다. 또한 47.5g의 무게로 전작보다 약 12% 가벼워 스윙 시 편안함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퓨어 블랙 LCD를 적용해 선명한 화면과 고급스러움을 제공하며, 골드 톱링을 채택해 스타일리시함을 더했다. 가격 미정


NIKON 니콘

 기사의 1번째 이미지


STANDARD_ COOLSHOT 20 GII
쿨샷 20 GII는 근거리 우선 알고리즘을 내장한 직선거리 전용 모델이다. 근거리 알고리즘은 레이저가 여러 목표물에 닿은 경우 가장 가까운 거리를 표시하는 기능이다. 직선거리는 5~730m까지 측정할 수 있는데, 측정은 단발과 연속으로 할 수 있다. 연속 측정은 최대 8초 동안 진행되며 핀 깃발과 배경 혼동을 줄여 편리함을 더해준다. 안경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이 강점. 약 130g(배터리 제외)의 무게와 91mm의 길이로 쿨샷 시리즈 중 가장 크기가 작아 휴대성이 뛰어나다. 27만8000원.

PREMIUM_ COOLSHOT PRO STABILIZED
쿨샷 프로 스태빌라이즈드는 니콘의 하이엔드 레이저 거리측정기로, 시야의 흔들림을 약 80%까지 줄여주는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을 채용해 정밀함을 끌어올렸다. 또한 OLED 디스플레이를 채용하고 주변에 맞춰 표시의 밝기를 자동으로 조절해주는 자동 조광 기능을 탑재해 어떠한 장소에서도 목표물을 명확하게 인지할 수 있다. 거리 측정이 완료됐음을 알리는 락트온(Locked On) 사인이 녹색으로 변경돼 한눈에 쉽게 확인이 가능해졌으며, 제품 외관에 고저차 기능의 유무를 나타내는 ‘직선모드 사인’이 새롭게 적용돼 경사진 코스와 직선 코스를 직관적으로 판단해 클럽 선택을 빠르게 할 수 있다. 54만8000원.

GARMIN 가민

 기사의 2번째 이미지


PREMIUM_ APPROACH S62
어프로치 S62는 정확한 거리 측정은 물론 풍향 및 풍속 등 라운드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GPS 골프 워치다. 코스에서 가장 가까운 기상관측소에서 바람 정보를 받아 시계에서 위치한 코스의 풍향과 풍속을 확인할 수 있는 ‘바람 확인’ 기능을 지원한다. 현재의 풍향 및 코스 레이아웃과 기록된 유저의 스윙 데이터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클럽 추천 등 코스 공략법을 알려주는 ‘버추얼 캐디’ 기능도 추가됐다. 한 번 충전 시 GPS 모드에서는 최대 20시간, 스마트워치 모드에서는 최대 14일간 사용할 수 있다. 62만9000원.


STANDARD_ APPROACH S40
어프로치 S40은 1.2인치 컬러 화면에 무게 43g의 시계형 거리측정기다. 전 세계 4만 개 이상의 골프 코스가 내장돼 해외 원정 라운드에도 유용하며, 골프 코스는 PC를 통해 추가 업데이트할 수 있다. 골퍼의 샷을 자동으로 감지하고 기록하는 ‘오토샷 게임 트래킹’ 기능으로 샷을 할 때마다 캐디의 거리 조언을 참고하지 않아도 된다. 또한 매일 변경되는 그린 위 홀 위치를 직접 설정할 수 있어 홀까지 남은 거리를 좀더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 38만8000원.


BUSHNELL 부쉬넬

 기사의 3번째 이미지


REMIUM_PRO XE
Pro XE는 부쉬넬의 특허 기술인 슬로프 기능이 업그레이드된 엘리먼츠 기술(온도와 고도 측정 센서)이 탑재된 고성능 제품이다. 비주얼 졸트와 7배율 확대 기능으로 약 1300야드 떨어져 있는 사물까지 측정할 수 있으며, 목표물이 포착되면 진동과 함께 파인더의 빨간색 원이 커져 자신감을 높여준다. 한층 더 향상된 울트라 브라이트 백라이트 LCD가 더욱 선명하고 생동감 있는 화면을 구현하는 것도 특징이다. 75만원.


STANDARD_ TOUR V5 SHIFT
투어 V5 시프트는 6배율 렌즈를 장착해 1500야드까지 측정 가능한 모델이다. 비주얼 졸트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핀시커를 채택했으며 핀을 찍으면 졸트(진동)와 함께 빨간 링이 깜빡여 정확히 측정했다는 확신을 준다. 바이트(Bite) 마그네틱 마운트 기술로 카트에 부착할 수 있으며, 새롭게 향상된 슬로프 측정 알고리즘을 소프트웨어에 추가해 정확한 측정 거리를 제공한다. 60만원.






기자 노현주 사진 정우영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218호

[2021년 2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