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골프포위민로고
    • 정기구독
  • 검색 검색

GOLF LOOK

골프 가방의 진화

2018.05.18

골프 브랜드에서도 다양한 디자인과 종류의 가방을 출시한다. 골프장을 벗어나 일상에서도 활용하기 좋은 가방을 소개한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캘러웨이골프 가방 내부에 소지품을 용도에 맞게 정리할 수 있는 수납공간이 있다. 앙증맞은 사이즈의 파우치, 4만4000원.



T O T E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까스텔바작 쟝 샤를 드 까스텔바작의 재기발랄한 일러스트가 새겨진 버킷백, 15만9000원. 파리게이츠 투명 PVC 소재 토트백 안에 분리되는 파우치가 들어있는 2WAY 토트백, 23만8000원.

토트백 스타일 여성 파우치는 골프장에서뿐만 아니라 일상에서 들고 다녀도 좋을 만큼 웨어러블하다. 그리고 다양한 연출을 위해 스트랩은 기본으로 내장돼 있다. 가방 플랩 대신 물건을 넣고 빼기 쉬운 버킷백 스타일을 추천한다.

F A N N Y P A C K

 기사의 2번째 이미지

FJ 길이 조절이 가능한 심플한 디자인의 파우치백, 가격 미정. 파리게이츠 2개의 스트랩이 내장된 스터드 장식의 파우치백, 17만8000원.

벨트백, 힙색으로도 불리지만 정식 명칭은 패니백. 재킷이나 코트 위 허리춤에 매는 가방으로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패션에민감한 골퍼라면 시도해보길! 고만고만한 파우치에 싫증 났다면.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캘러웨이골프 매는 방향에 따라 어깨끈을 바꿔 고정할 수 있다. 캐주얼한 디자인의 슬링백, 7만5000원.



C L U T C H

 기사의 4번째 이미지

까스텔바작 유니크한 아트워크가 새겨진 견고한 실루엣의 클러치, 11만9000원. 아디다스골프 부드러운 촉감의 아디퓨어 라인 클러치, 5만9000원.

최근 들어 골프웨어 브랜드의 클러치를 어렵게 않게 볼 수 있다. 그런 면에서 남자들에겐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멋을 우선시하는 남자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가방을 고르라면 ‘클러치’만한 것이 없기 때문!

P O U C H

 기사의 5번째 이미지

파리게이츠 컬러 블로킹이 멋스러우며 손잡이에 스터드가 장식된 파우치, 9만8000원. 빈폴골프 수납 공간이 여유로운 다크 그린 파우치, 9만8000원. 아디다스골프 콤팩트한 사이즈의 블랙 파우치, 5만9000원.

‘일수가방’처럼 보이는 이 파우치도 어떤 소재와 디자인으로 제작했느냐에 따라 이미지가 달라진다. 파우치 특유의 촌스러워 보이는 이미지가 싫다면 시선을 사로잡는 컬러보다는 무게감이 느껴지는 컬러가 좋다.

contrbuting editor Park Su Jin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골프포위민 185호

[2018년 5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